Loading...

남녘에서 울린 현송월의 노래, 김영남을 울리다


남녘에서 울린 현송월의 노래, 김영남을 울리다
11일 오후 서울 국립중앙극장 해오름극장에서 열린 북한 삼지연 관현악단 공연에서 현송월 단장이 '백두와 한나(한라)는 내조국'이라는 제목의 노래를 부르고 있다.
(영상제공 : 청와대, 영상공동취재단 / 영상편집 : 정현덕 기자)

Like it? Share with your friends!

1
, 1 points

‘단장님이 왜 거기서 나와요?’ 현송월 삼지연관혁악단 서울공연 깜짝 등장 [씨브라더]

log in

reset password

Back to
log in